홈 > 통계청소개 > 청/차장 > 주요 동정
프린트

주요 동정

통계청장의 통계청 운영 방향에 대한 말과 글, 통계청 대표자로서의 활동을 알려드립니다.

Total : 653Page : 1/66

[청/차장]주요동정
번호 사진 내용
653 제16대 황수경 통계청장 취임식
제16대 황수경 통계청장 취임식
2017-07-13
통계청(청장 황수경)은 7월 13일(목) 정부대전청사 후생동 대강당에서 제16대 황수경 통계청장 취임식을 거행했다. ..
제16대 황수경 통계청장 취임식 자세히보기
652 제15대 유경준 청장 이임식
제15대 유경준 청장 이임식
2017-07-12
통계청(청장 유경준)은 7월 12일(수) 정부대전청사 후생동 대강당에서 유경준 청장님 이임식을 거행했다. ..
제15대 유경준 청장 이임식 자세히보기
651 2017년도 하반기 전국 통계기관장 회의
2017년도 하반기 전국 통계기관장 회의
2017-07-03
통계청(청장 유경준)은 7월 3일(월) 3동 204호 대회의실에서 2017년도 하반기 전국 통계기관장 회의를 개최했습니다. ..
2017년도 하반기 전국 통계기관장 회의 자세히보기
650 현충원 참배
현충원 참배
2017-06-01
통계청(청장 유경준)은 6월 1일(목) 제62회 현충일을 맞아 국립대전현충원을 방문해 순국선열과 호국영령 앞에 참배를 했습니다. ..
현충원 참배 자세히보기
649 [한국경제][기고][정책의 맥]공유경제 반영토록 GDP통계 개선해야
[한국경제][기고][정책의 맥]공유경제 반영토록 GDP통계 개..
2017-05-04
'우버택시 등 팽창하는 공유경제 기존 통계방식으론 실체 측정 못해 정확한 GDP가 경제도약 출발점' 지난 달 뉴욕출장에서 그 유명한 뉴욕 우버택시를 이용했다. 기대만큼 싸거나 편하지는 않았지만 뉴욕에서는 우버택시가 상당히 보편적으..
[한국경제][기고][정책의 맥]공유경제 반영토록 GDP통계 개.. 자세히보기
648 [THE KOREA TIMES][기고] From GDP to 'quality of life'
[THE KOREA TIMES][기고] From GDP to ..
2017-05-02
Over the past decades, Gross Domestic Product(GDP) has been the most influential measure of a nation’s development across the ..
[THE KOREA TIMES][기고] From GDP to .. 자세히보기
647 어업현장 및 대상처 방문
어업현장 및 대상처 방문
2017-04-28
통계청(청장 유경준)은 4월 27일(목) 보길도, 청산도(전라남도 완도군)에 어업현장을 직접 방문하여 조사 대상처의 경영실태와 현장의 어려움을 청취하고 양식장도 돌아봤습니다. 또한 어가경제조사 대상 가구를 찾아가 감사말씀을 전하고 지..
어업현장 및 대상처 방문 자세히보기
646 2017 국가공간정보 공동활용 협약식
2017 국가공간정보 공동활용 협약식
2017-04-25
통계청(청장 유경준)은 4월 25일(화) 세종정부청사 6동 대회의실에서 각 기관에서 개별적으로 생산·관리하는 데이터의 상호 공유 및 민간개방 등 공간정보 활용 활성화를 위한 협업 체계 구축을 위해 업무협약(MOU)을 체결했습니다...
2017 국가공간정보 공동활용 협약식 자세히보기
645 2017 공식통계 현대화를 위한 고위급(HLG) 국제세미나
2017 공식통계 현대화를 위한 고위급(HLG) 국제세미나
2017-04-19
통계청(청장 유경준)은 4월 19일(수)~20일(목)동안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공식통계현대화 고위급(HLG) 국제 세미나:과정중심의 통계생산 표준화」를 개최했습니다. 이번 HLG는 세계 통계 선진화를 주도하는 OECD 통계 선진국 모임..
2017 공식통계 현대화를 위한 고위급(HLG) 국제세미나 자세히보기
644 [머니투데이][인터뷰] "가계부채 미시통계에 기관들 팔걷어야"
[머니투데이][인터뷰] "가계부채 미시통계에 기관들 팔걷어야"
2017-04-18
'새 근로시간 통계, 다음달 OECD 제출', '장기적으로 통계데이터처로 격상 필요' “가계부채 문제에 제대로 대처하려면 결국 현황 파악을 세밀히 해야 한다. 그렇지만 유관기관의 방어적 태도나 이해 관계로 인해 지체되고 있어서 ..
[머니투데이][인터뷰]

12345678910 다음페이지 마지막페이지

  • 대변인실
  • 042-481-2045
현재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