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체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
「통계 개편 없었다면 ‘역대 최악’ 소득격차 나올 뻔」기사 관련(머니투데이,'20.05.23.) 설명자료

  • 담당자유수덕
  • 담당부서가계수지동향과
  • 전화번호042-481-6952
  • 게시일2020-05-25
  • 조회1039
첨부파일
<언론 보도내용>

□ 머니투데이는 '작년과 올해 1분기 5분위 배율 차이(0.23배포인트)를 과거 조사방식 기준의 2019년 1분기 수치(5.80배)에 더하면 올해 5분위 배율은 6.03배가 되어...' 라고 보도

<통계청 입장>

  □ 2019년 기존방식 조사와 소득-지출 통합조사는 표본체계, 조사방법 및 추정방법 등에 상이하여 직접 비교할 수 없음

   ㅇ 서로 다른 소득조사 방식 하에 기존 추정량에 증가 수준만을 더하여 계산하는 것은 적절하지 않음

   ㅇ 舊 표본조사를 계속해서 유지했을 경우의 증감 여부는 알 수 없음
현재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