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체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2019년 4분기 및 연간 충청권 지역경제동향
첨부파일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<< 2019년 4분기 충청권 지역경제동향 요약 >>

□ (광공업생산) 전자부품 ·컴퓨터·영상음향통신, 기타 운송장비, 전기장비 등의 생산부진으로 전년동분기대비 3.6% 감소

□ (서비스업생산) 대전(1.5%), 충북(0.4%), 충남(2.4%) 모두 도소매업 등은 감소한 반면,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보건·사획복지, 부동산업 등에서 증가하여 전년동분기대비 증가

□ (소매판매) 충북(-1.6%)은 전문소매점, 대형마트의 부진으로 감소한 반면, 대전(0.9%), 충남(1.7%)은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승용차·연료소매점, 슈퍼·잡화·편의점 등의 판매 호조로 전년동분기대비 증가

□ (건설수주) 토목수주, 건축수주 모두 증가하여 전년동분기대비 41.1% 증가하였으며,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지역별로 보면, 대전(64.0%), 충북(60.3%), 충남(35.3%), 세종(20.8%) 전 지역에서 증가

□ (소비자물가) 주택·수도·전기 및 연료 등의 가격 상승으로 충북(0.3%)은 상승한 반면,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충남(-0.4%)은 교육, 교통 등의 가격 하락으로 전년동분기대비 하락,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대전(-0.0%)은 보합 수준

□ (고용) 취업자 수는 전년동분기대비 5만 4천 9벡 명 증가하였으며,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대전(26.4천명), 세종(16.4천명), 충남(7.7천명), 충북(4.4천명) 전 지역에서 취업자 수 증가

□ (인구이동) 전체로는 2,404명 순유입되었고, 지역별로는 대전(-4,856명), 충남(-327명)은 순유출된 반면,
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세종(6,154명), 충북(1,433명)은 순유입


※ 보다 자세한 내용은 첨부파일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