□  통계청(청장 강신욱)은 서울대학교 아시아연구소 한국사회과학자료원(원장 이재열)과 공동으로 6월25일
     제1회 한국의 사회동향 포럼을 온라인으로 개최한다.
  ○  이 포럼은 정부기관, 학계, 연구기관, 일반국민 등이 참여하여 우리 사회의 주요 변화양상 및 시사점을 공유하고,
       '데이터에 기반한 사회정책'의 공론화와 관련 정책 수립을 촉진하기 위하여 올해 처음 개최하게 되었다.  
  ○  통계청 통계개발원은 국민 생활과 사회 각 분야별 주요 변화양상을 스토리텔링 방식으로 보여주는
       종합사회보고서인「한국의 사회동향」을 2008년부터 매년 발간하고 있다.
  ○  전영일 통계개발원장은 "이번 포럼은 지난 12년간 사회적으로 중요한 보고서로 자리잡은「한국의 사회동향」의
       주요 저자들이 이제는 책 밖으로 나와서 데이터에 기반한 사회정책의 공론화를 촉진시키는 장"이라며
       포럼의 의미를 덧붙였다.

□  이번 포럼에서는 ‘코로나-19시대와 포용사회로의 성장, 현황과 전망’이라는 주제로 우리사회의 신종감염병 발생
     현황, 1인 가구의 삶의 질 및 안전취약계층의 감염위험성 등에 대해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.
  ○  이재열 교수(서울대학교 아시아연구소)는 기조강연을 통해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좋은 사회의 가치, 구성요소,
       품격에 대해 논의하고, 좋은 사회를 향한 지도(map)로서 '사회동향'을 제시한다.
  ○  첫 번째 주제 발표는 조병희 교수(서울대 보건대학원)가 신종감염병의 개념, 발생요인 및 추이, 발생현황을
       알아보고 COVID-19 대응의 성공요인 및 취약요인 등에 대해 분석한다.
  ○  변미리 선임연구위원(서울연구원)은 언택트(UNTACT) 시대에 한국사회의 1인가구의 현황과 세계적 추세 및
       1인가구의 삶의 질에 관해 규명하고 1인가구 지원정책의 원칙과 사례들을 구체적으로 제시한다.
  ○  류현숙 선임연구위원(한국행정연구원)이 어린이, 노인, 장애인의 안전사고 동향과 신종위험(COVID-19)에 대한
       이들의 취약성을 분석한다.

□  김광섭 통계청 차장은 개회사를 통해 “어려운 시대, 취약계층의 삶의 현황과 문제점을 공유하고 더 좋은 사회로 함께
     가야한다는 보편적 가치에 대해 고민해야 한다.”고 말했다.

□  이번 포럼은 감염병 예방을 위해 온라인으로 개최되며 홈페이지(http:/www.kostatforum.kr)를 통해 실시간으로
     참여하여 자유롭게 의견과 질문을 제시할 수 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