전체

통계청이 생산한 통계자료와 주요활동을 국민들에게 널리 알리기 위하여 언론에 제공하는 자료입니다.

연관조사 [주택총조사 외 1건]

펼침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
여러분의 소중한 말씀을 들으러 갑니다.

  • 담당자 이영보
  • 담당부서 조사관리국 인구총조사과
  • 전화번호 042-481-3721
  • 게시일 2015-11-01
  • 조회 11567
첨부파일
□ 통계청(청장 유경준)은 2015 인구주택총조사 인터넷조사(10.24.~10.31.)에 이어 11월 1일부터 15일까지 방문 면접조사를 실시한다.

□ 인구주택총조사는 매 5년마다 전국의 모든 인구·가구·주택을 조사하는 국가 기본통계조사로 정부의 각종 정책 및 기업활동 등에 널리 사용된다.

□ 2015 인구주택총조사는 1925년 첫 조사를 시작한 이래, 90년 만에 조사방식이 크게 변경되었다. 지금까지 모든 가구를 조사하던 전수항목은 행정자료로 대체하고, 심층 조사가 필요한 항목은 20% 가구를 표본으로 선정해 조사를 한다. 먼저 인터넷조사를 실시한 후, 응답하지 않은 가구에 대해서 방문 면접조사를 하는 방식으로 실시하고 있다.

□ 11월 1일부터 실시할 방문 면접조사는 조사원이 인터넷조사에 응하지 않은 가구를 방문해 조사표 작성에 대해 설명을 한 후, 면접조사를 진행하며 조사 시간은 약 30 여분이 소요된다.

□ 조사원은 표본대상 가구 방문 시 반드시 조사요원증을 패용하도록 되어 있다. 대상 가구에서는 이 조사요원증과 조사원 가방, 조사용품 등을 통해 조사원 신분을 쉽게 확인할 수 있다.

□ 2015 인구주택총조사 방문 면접조사를 위해 통계청은 총 4만4천명의 조사요원을 선발해 조사표 작성, 안전 및 개인정보 보호 등에 대한 교육을 철저히 실시했고, 체계적이고 효율적인 조사 관리를 위해 080 콜센터와 e-Census 통합관리 시스템을 연계하여 현장 조사 전반에 대한 종합적인 관리가 가능하도록 만반의 준비를 갖췄다.

□ 유경준 통계청장은 “올해는 처음으로 등록센서스 방식을 도입함에 따라, 모든 국민이 조사 대상이었던 과거 조사와 달리 전 국민의 20%만 조사대상이 된다.”며, “조사 대상으로 선정된 국민께서는 조사 참여가 국가 및 사회 발전을 위한 소중한 정보 생산에 기여한다는 자부심과 사명감을 가지시고, 방문하는 조사원에게 문턱을 낮춰주시기 바란다.”고 당부했다.

□ 한편, 통계청 관계자는 지난 10월 24일부터 31일까지 실시된 인터넷조사가 기간은 종료되었지만, 국민의 응답편의를 위해 인터넷으로 조사 참여를 원하는 가구에 대해서는 면접조사 기간(11. 1일~11. 15일) 중에도 계속 인터넷조사가 가능하도록 기간을 연장한다고 말했다.

□ 방문 면접조사를 비롯하여 2015 인구주택총조사 관련 궁금한 사항은 인구주택총조사 홈페이지(www.census.go.kr) 게시판이나 080 콜센터(080-200-2015, 오전 8시부터 밤 10시까지 운영)로 문의하면 된다.
현재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
*200자 내외