고용ㆍ노동

  • 페이스북
  • 트위터
  • 카카오스토리
  • 네이버밴드

"복잡한 비정규직 기준 통계도 제각각"에 대한 설명자료(국민일보 12월 6일자)

  • 담당자윤미선
  • 담당부서고용통계과
  • 전화번호042-481-2565
  • 게시일2010-12-06
  • 조회6629
첨부파일
[언론보도 내용]

□ 12월 06일자 국민일보의 "복잡한 비정규직 기준 통계도 제각각" 제하의 기사에서
○ "비정규직을 구분하는 기준은 여러 가지다. 방법도 복잡하다. 그래서 정부와 노동계가 추산하는 비정규직은 규모부터 차이가 크다"로 보도


[설명내용]

□ 통계청은 노사정합의문('02.7.)에 근거하여 비정규직 통계를 생산하고 있음

○ 비정규직은 고용형태에 의해 정의된 것으로 ①한시적근로(기간제 등) ②단시간근로 ③비전형근로(파견, 용역, 호출근로 등) 형태로 종사하는 근로자를 포괄하고 있음

□ 반면, 노동계에서는 경활 본조사의 종사상지위 분류에서 임시직, 일용직에 해당하는 근로자를 비정규직 규모에 포함하여 추산하고 있음

□ 통계청은 비정규직 범위와 조사항목에 대한 노사정 합의가 선행되면 적극 반영하도록 하겠음
현재페이지의 내용이나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?
*200자 내외